사진제공 = 조선중앙통신

[Today-korea 서지우 기자]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인민복을 입지 않은 모습이 공개되어 화제다.

8일 한 보도매체는 김정은 위원장이 황해남도 금산포 젓갈 가공 공장을 시찰했다고 보도하며 몇장의 사진을 공개했다. 

사진 속 김 위원장은 평소 즐겨입는 인민복 상의가 아닌 얇은 흰색 반팔 티셔츠 를 입고 있다. 베이지색 망사 모자도 눈길을 끈다. 회색 인민복 상의는 동행한 부인 리설주가 들고 있다.

북한 역시 최근 낮 최고기온이 40도를 넘는 등 기록적 폭염이 이어지고 있는 상태로 알려졌다.

사진이 공개되자 네티즌들은 "북쪽도 역시 덥긴 덥군요" "뒤에 있는 군인들은 더운데 말도 못하고..." "인민복 벗은 모습 처음 본다 이례적이다"라는 반응을 보였다.

사진제공 = 조선중앙통신
사진제공 = 조선중앙통신
사진제공 = 조선중앙통신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저작권자 © today-korea.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